티스토리 뷰

1994년부터 1996년까지 브레멘 한국학교 교장을 역임하신 복자 Ahrens 선생님과 2017년에 연락이 되었다. 통화를 하면서 선생님께서 가지고 계신 사진이 있다고 하셨고 그 사진을 주셨다. 선생님이 계실 때 사진뿐만 아니라 초기 한국학교가 설립당시 사진도 보이는 듯 하다. 통화중에 선생님은 내가 연락한 것 때문에 당시의 좋은 행복한 기억이 생각났다고 하셨다. 기분좋은 말이었다. 한국학교에서 좋은 추억을 만드셨다고 하셔서... 나에게도 좋은 추억을 가진 한국학교였으면 좋겠다. 



댓글
댓글쓰기 폼
Total
3,064
Today
0
Yesterday
0
링크
«   2021/01   »
          1 2
3 4 5 6 7 8 9
10 11 12 13 14 15 16
17 18 19 20 21 22 23
24 25 26 27 28 29 30
31            
글 보관함